삼육대학교 재림교회/E.G.화잇연구센터입니다[Ellen G. White]
 
예언의신 읽기:
 
 
기도력 선택:
 
오늘의 주제: 주님과 함께 일하는 동역자
10 02 일    
주제 성구: “너희는 세상의 빛이라”(마 5:14)
우리 주님께서는 우리가 당신 안에서 찾은 완전함과 충만함을 당신의 교회를 통해 마땅히 세상에 나타내고자 하였다. 우리는 계속해서 하나님의 은혜를 받고 있으며, 그 받은 만큼의 은혜를 세상에 나누어줌으로써 그리스도의 사랑과 은혜를 나타낼 수 있다. 지구 도처에 구속의 사업을 수행하기 위해서 기별자를 내보내는 등 전 하늘이 바쁘게 움직일 때에 살아 계신 하나님의 교회 역시 그리스도의 동역자가 되어야 한다. 우리는 그리스도의 신비하신 몸의 지체이다. 그분은 몸의 각 부분을 통괄하시는 머리이시다. 예수님은 인간의 마음속에서 일하시며 자비를 베풀고 계시며 또 그 속에 영적 변화를 일으키게 하신다. 그 일이 너무도 놀라워 천사들도 기쁨과 경탄의 눈으로 바라본다. 주님의 특성을 그대로 드러내는 무아의 사랑이 주님의 참된 제자들의 생애 속에 나타난다. 그리스도께서는 당신께서 이 땅에 계시면서 보여주신 거룩한 특징에 모든 사람들이 동참하게 될 것을 기대하셨다. 또한 하나님을 찬양함에 있어서 당신의 영광을 드러낼 뿐만 아니라, 세상의 어두움을 하늘의 광채로 밝히기를 희망하신다. 이렇게 하여 그리스도의 말씀은 이루어지게 된다. “너희는 세상의 빛이라.” 우리는 “하나님의 동역 자들이요”, “하나님의 각양 은혜를 맡은 선한 청지기”이다. 하나님의 은혜를 아는 지식, 하나님의 말씀의 진리, 시간, 방법, 재능, 감화력 등과 같은 현세적 은사까지도 모두가 하나님의 영광과 인간의 구원을 위하여 쓰여져야 하는데 이러한 것들은 하나님께서 위탁하신 것이다. 이런 은사들을 혼자만 움켜쥐고서 하나님께 되돌릴 줄 모르는 자보다 더 하나님께 무엄한 자도 없다. 하나님께서는 사람들에게 당신의 은사를 끊임없이 부여하고 계시지 않는가. 지금 예수님께서는 당신을 사랑하는 이들을 위하여 하늘에다 거처를 준비하시고 계신다. 그 거처뿐 아니라 우리 소유가 될 왕국이 있는 것이다. 이 축복에 동참하게 될 모든 사람들은 다른 사람의 축복을 위해 자신을 부정하고 스스로 희생하신 그리스도의 동역자가 되어야 한다. (5증언, 731-733)
 
counter